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회, 미세먼지 대책 법안 8건 등 처리.. LPG 차량 일반인도 살 수 있어
 
신종철기자 기사입력  2019/03/13 [13:29]


▲     © 신종철기자


액화석유가스(LPG) 차량을 누구나 구매할 수 있게 됐다.

LPG차량 규제 완화 법안(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이 1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법안을 재석 237명 중 찬성 236명, 반대 1명, 기권 0명으로 가결 처리했다.

▲     © 신종철기자

개정안은 자동차의 LPG 연료 사용 제한을 전면 폐지하도록 해 그동안 택시와 렌터카, 장애인 등에만 허용되었던 LPG 차량을 일반인에게도 확대·보급하는 내용을 담았다.


미세먼지 주범 중 하나로 꼽히는 경유차보다 미세먼지 발생량이 적은 LPG 차량에 대한 소비를 권장하는 차원이다.


신종철기자 s1341811@ha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3 [13:29]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