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속보]직원 상습 폭행 혐의’ 마커그룹 송명빈 대표 자택에서 추락해 숨져
 
신종철기자 기사입력  2019/03/13 [12:52]

▲     © 신종철기자

직원 상습 폭행 혐의로 고소당한 마커그룹 송명빈(50) 대표가 13일 오전 4시 40분쯤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자택 아파트에서 추락해 숨진 채 발견됐다.

송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남부지법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받을 예정이었다.


송 대표는 회사직원 A씨를 상습적으로 폭행한 혐의 등으로 지난해 11월 12일 고소당했고, 이후 A씨를 폭행하는 내용의 동영상이 공개돼 파문이 일었다.


신종철 기자 s1341811@hanma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3 [12:52]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