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근혜, 구속기간 만료...기결수로 전환
 
신종철기자 기사입력  2019/04/16 [15:14]


▲       신종철 국회출입기자


[현대경제=신종철 기자]박근혜(67) 전 대통령의 구속기간이 16일 자정 만료돼 기결수 신분으로 전환된다.

법원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의 구속 기간이 이날 밤 12시를 기점으로 만료된다. 심급별 재판마다 구속기간 연장은 최대 3번 가능한데, 박 전 대통령은 지난해 9월 대법원에 상고심이 접수된 후 같은 해 10월과 11월, 올해 2월 각각 구속기간을 연장해 더 이상은 불가능하다.


원칙적으로 형이 확정되기 전 구속기간이 만료된 피고인은 석방되지만 박 전 대통령은 이미 형을 확정 받은 사건이 있어 석방되지 않은 채 기결수로 전환된다. 앞서 그는 뇌물수수 등 혐의로 2심에서 징역 25년과 벌금 200억원 등을 선고받았다.


보통 기결수는 일반 교도소에 구금돼 일반 수형자와 함께 노역에 투입된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의 경우 아직 상고심 재판이 진행 중인 관계로 노역에서 제외돼 서울구치소에 머무를 것으로 예상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6 [15:14]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