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분양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W컨셉, 한국과 미국에서 동시 진행한 첫 오프라인 행사 성료!
 
남기원 기사입력  2019/05/15 [08:31]

 

 

디자이너 셀렉숍 W컨셉이 한국과 미국에서 동시에 진행한 첫 오프라인 팝업 행사를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밝혔다.


온라인에서만 만나볼 수 있었던 W컨셉을 고객들이 오프라인에서 직접 체험하고 쇼핑할 수 있도록 기획된 이번 행사는 4월 25일 먼저 미국에서 오프닝 파티와 함께 화려하게 시작됐다.
뉴욕 맨해튼 소호의 어느 거리, W컨셉의 첫 번째 팝업 스토어가 빛나는 W컨셉의 로고 디스플레이와 함께 문을 열었고, ‘W컨셉: URL to IRL(온라인에서 리얼라이프로)’라는 주제 아래 W컨셉과 이를 대표하는 각 브랜드를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DJ의 신나는 퍼포먼스와 함께 프라이빗하고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오프닝 파티에는 미국의 다양한 인플루언서들과 VIP 게스트들이 참여해 자리를 빛내며 특별한 금요일 밤을 선사했다. 특히, 이번 오프닝 파티에는 미국 유명 패션 매체들이 참석하면서 W컨셉에서 만나볼 수 있는 한국을 대표하는 다양한 디자이너 브랜드에 큰 관심을 가졌고 많은 기사에 소개되기도 했다.

 

▲     ©편집부


26일부터 고객을 대상으로 오픈한 팝업스토어에서는 방문객들이 프론트로우, 앤더슨 벨, 렉토, 제이청, 킨더살몬 등 W컨셉의 총 19개 브랜드의 신규 컬렉션을 직접 보고 QR코드를 통해 온라인에서 바로 구매 할 수 있는 편리한 O2O 프로세스를 구현했다. 행사장은 꽃이 가득 채워진 미러 룸과 아케이드 게임부스 등 단순한 쇼핑을 넘어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하기 위한 컨텐츠들로 가득했다.


다음날인 4월 27일, W컨셉은 성수동 S팩토리에서 한국에서의 행사를 이어갔다. ‘W컨셉 라이브: 패션 온 에어(FASHION ON AIR)’라는 주제로 진행된 국내 행사에는 W컨셉의 단독브랜드를 비롯한 총 26개 업체가 참여했다. 행사장 입구에는 26개 브랜드 각각의 시그니처 아이템을 디스플레이해 눈길을 끌었고, 브랜드별 아이덴티티들 보여주는 다채로운 각각의 브랜드 부스 장식들과 곳곳에 배치된 포토스팟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번 국내 행사에서 가장 이목을 끌었던 요소는 라이브 방송이다. 슈스스TV로 인기를 끌고있는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인스턴트펑크(INSTANFUNK)의 디자이너이자 많은 셀럽의 스타일을 담당하고 있는 김지혜, 오아이오아이(O!Oi) 디자이너 정예슬, 쌀롱드쥬(SALONDEJU) 디자이너 안성주까지 총 네 명이 각각 27일과 28일 양일간 두개 타임으로 구성된 라이브 방송에서 활약했고 방송인 정재호가 MC를 맡아 위트 넘치는 방송을 이끌어냈다. 라이브 방송은 현장에서는 물론 W컨셉 웹사이트를 통해서도 시청이 가능하고 실시간 채팅으로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한 점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반응이 뜨거웠던 셀프 촬영 포토존 역시 놓칠 수 없는 재미였다. 이외에도 특가 판매, 타임 세일, 럭키드로우, SNS 이벤트 등 다양한 혜택과 컨텐츠들로 방문객들에게 다채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했다.


더불어, 이번 행사에는 다양한 셀럽, 인플루언서 및 유튜버 들이 방문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개인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좋아하는 브랜드 소개와 함께 행사에서 만나볼 수 있는 다양한 컨텐츠들에 참여하며 고객들과 함께 행사를 즐기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는 후문이다.


W컨셉은 추후에도 차별화된 기획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새로운 프로모션과 쇼핑 컨텐츠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혀 더욱 기대를 모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5 [08:31]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