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립대 자살‧중독 예방 ‘두팔’…전교생 심리검사 ‘눈길
심리검사데이 개최, 청양군 청소년 상담센터 등 전문기관 협력, 재학생 201명 참여 ‘자기이해 증진’
 
강석철 기사입력  2019/05/14 [14:07]

▲     © 강석철


자살과 중독 등 정신건강 문제가 사회 주요 이슈로 부각된 가운데 충남도립대학교가 지역 상담 전문가들과 손잡고 전교생을 대상으로 심리검사를 실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 학생상담센터는 청양군 청소년 상담복지센터와 청양의료원 정신건강증진센터, 대전도박중독예방센터 등 유관기관 함께 13심리검사데이를 열고 재학생 전체를 대상으로 우울증 검사 등 다양한 검사와 상담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심리검사데이는 지난 2017년부터 대학 학생상담센터가 추진해 온 것으로 1학기 중 재학생들에게 다양한 상담활동을 펼쳐 자신의 상태를 객관적으로 이해하고 자살-중독 등을 예방하기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이다.


올해 심리검사데이는 대학 재학생 전체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201명의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심리 상담은 기관별로 분담해 전문성을 높였다.


구체적으로 학생상담센터는 심리검사와 해석을 청양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MBTI심리유형검사로 나쁜 기억 지우기를 청양군 의료원 정신건강증진센터는 우울증 및 스트레스 검사를 대전 도박중독 예방센터는 도박중독 검사와 예방 교육을 각각 실시했다.


김경주 학생상담센터장은 이번 심리 검사 결과 도박 중독과 과도한 스트레스로 우울증 초기에 있는 학생들이 나타나고 있어 지속적인 관심과 상담이 이뤄져야 한다오늘 검사를 토대로 향후 자살 및 도박 예방 교육을 비롯해 집단상담, 찾아가는 상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학생들의 심리 건강 회복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심리검사데이를 마련한 배경에는 학생들이 앞으로 언제든지 상담실을 부담 없이 찾아오라는 의미도 있으니, 마음 문제로 고민하는 학생은 누구나 오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4 [14:07]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