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시국제교류재단, 미군부대 내 구호물품 전달
 
편집부 기사입력  2020/04/17 [09:32]

 

평택시국제교류재단(사무처장 차상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위해 모은 임직원 성금으로 미군부대 내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     © 편집부


재단에서 준비한 구호물품은 부대 내 사병 숙소에 자가격리 중인 미군 및 카투사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차상돈 사무처장은 이번 위기를 함께 이겨내 평택시민과 주한미군 모두가 하루빨리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기를 바란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재단에서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평택시국제교류재단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외국인 지원 사업, 국제교류 활성화 사업, 시민 국제화 사업 등 운영 중이던 사업을 연기하거나 비대면으로 대체하고 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4/17 [09:32]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