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첫 공군 출신 합참의장' 이양호 前 국방장관 별세
 
신종철기자 기사입력  2020/05/29 [06:53]



[현대경제=신종철 선임기자]공군 출신으로 첫 합참의장을 지낸 이양호 전 국방부 장관(사진)이 28일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3세.

▲     ©

1937년 충북 증평에서 태어난 고인은 공군사관학교 8기로 1960년 임관했다. 공군교육사령관, 공군작전사령관 등을 거쳐 1992년 제21대 공군참모총장에 올랐다.


김영삼 정부 시절인 1993년 비육군 출신, 공군 최초로 제25대 합동참모본부 의장에 임명됐다. 24년 뒤인 2017년 정경두 현 국방부 장관이 두 번째 공군 출신 합참의장을 지냈다.


고인은 합참의장으로서 1994년 평시 작전통제권 전환을 이뤄낸 뒤 그해 12월 공군 출신으론 두 번째로 제32대 국방부 장관에 올랐다.


공군총장 재임 당시 고인은 ‘미래 지향적 공군력 건설’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T-59 고등비행교육 훈련기를 도입하는 등 군의 비행교육 체계 현대화에 힘썼다.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보훈훈장 삼일장(1978년), 천수장(1985년), 국선장(1989년), 통일장(1992년) 등 다수의 훈장을 받았다. 유족으로는 정혜 정민 씨 등 2녀가 있다. 빈소는 경기 성남시 분당서울대병원, 발인은 30일 오전 6시 반. 031-787-1500

사회뉴스 s1341811@hanmail.net


9회말 2아웃에도 포기를 모르는 야구선수들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책임감 있는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강심장’을 가슴에 품고, ‘런닝맨’처럼 취재현장을 뛰어, 독자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겠습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5/29 [06:53]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