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아산, FA컵 4라운드 티켓 놓고 성남FC와 한판 승부
 
강석철 기사입력  2020/06/30 [23:40]

▲     © 강석철

충남아산프로축구단(구단주 오세현, 이하 충남아산)71() 오후 730분 성남FC(이하 성남)와의 ‘2020 하나은행 FA’ 3라운드 일전을 위해 탄천종합운동장을 찾는다. 이날 승리하는 팀은 FC안양과 대구FC 중 승리 팀과 715(시간 미정) FA5라운드 진출을 놓고 대결을 펼치게 된다.


FA컵을 통해 창단 첫 승의 기쁨을 맛본 충남아산은 이번 성남과의 FA3라운드에서 좋은 흐름을 이어가고자 한다.


충남아산은 지난 66일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A2라운드 안방 경기에서 김원석의 결승포에 힘입어 전주시민축구단에 10 승리를 거뒀다.


FA컵은 단판 승부인 만큼 상대가 K3에 속한 팀이라도 긴장을 늦출 수 없는 경기였지만 신인 및 새로운 선수들에게 동기부여를 주고자 했던 박동혁 감독은 과감했다.


이 경기에서 공식 프로 데뷔전을 치른 선수가 4명이나 될 정도로 과감한 로테이션을 가동했고 올 시즌 프로 무대에 데뷔한 김재철, 김원석이 공격을 주도, 골을 만들어내며 박동혁 감독의 기대에 부응했다.


충남아산은 신생팀의 패기로 K리그2 무대에 도전장을 냈지만, 리그에서 다소 시행착오를 겪고 있다.


지난 27, 하나원큐 K리그2 2020 8라운드 안산그리너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첫 승을 다음으로 기약하게 됐다.


하지만 원정 경기임에도 불구하고 볼 점유율, 슈팅 등에서 대등하게 맞서며 나쁘지 않은 경기력을 선보였고 특히, 무야키치가 2라운드 대전하나시티즌전에 이어 득점포를 가동한 점, 제주전에 이어 풀 타임 출전하며 경기 감각을 끌어올린 헬퀴스트의 활약이 이번 성남전에도 이어질지 주목해 보아야 한다.


성남은 김영광, 양동현, 나상호 등 스타 선수가 즐비한 K리그1팀으로 충남아산보다 객관적인 전력에서 앞서있다.


하지만 성남은 최근 5경기에서 14패로 리그 5경기 동안 2득점에 그치고 있으며 올 시즌 9경기에 출전하여 3골을 기록 중인 양동현을 잘 경계한다면 충남아산에게도 기회는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박동혁 감독은 지난 안산전에서 무승부에 그쳤지만 경기력은 나쁘지 않았다라며성남이 우리보다 객관적으로 앞서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FA컵에서 창단 첫 승을 거둔 만큼 좋은 흐름을 이어가 경기 준비를 잘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충남아산의 FA3라운드 경기는 구단 공식 네이버TV에서 자체 라이브 채팅 중계로 팬들과 함께 호흡할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6/30 [23:40]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