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원대학교(총장 채훈관) 아산캠퍼스 미디어콘텐츠학과는 공연
청춘, 그리고 The 청춘’을 진행한다
 
강석철 기사입력  2020/07/02 [00:34]
청춘, 그리고 The 청춘은 미디어콘텐츠학과 4학년생들의 졸업 작품이기도 하다. 지역 주민들과 대학생들의 소통을 주제로 한 이번 공연은 김영진, 윤태영, 김희동, 이호준 교수의 지도 하에 문혁, 이가희 학생이 기획과 연출을 맡았다.


졸업 작품이라 부담이 크다.”는 문혁(유원대 미디어콘텐츠학과 4학년,23) 학생은 공연장을 흔쾌히 제공해 준 카페 나니아2560’ 하종중 대표님께 마을 음악대가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피날레로 장수마을 음악대와 출연진들이 함께하는 마치 마을 축제 같은 공연을 꾸며보고 싶다고 말했다.


작년에 이어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 프로젝트 두 번째인 이번 공연의 총감독을 맡은 미디어콘텐츠학과 김영진 교수 또한 “70대와 20대의 세대 차이를 음악이란 언어로 소통해 보고 싶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는 주민들 및 학생들에게 음악이란 공통 언어로 위로가 되었음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손자뻘 되는 학생들과 2년째 이 공연을 하게 되어 마치 20대로 돌아간 것 같다는 주민 정하선(동네이름. 60)힘든 20대 시절에도 음악은 늘 가슴을 뛰게 만들었다.”며 좋은 무대를 꾸미고 싶다는 열정을 비쳤다.


70대 청춘과 20대 청춘이 함께 꾸미는 청춘, 그리고 The 청춘714일 오후 7시 아산시 음봉면에 위치한 카페 나니아2560’에서 진행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7/02 [00:34]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