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하어학원, 취약계층을 위한 300만원 후원
긴급재해재난 취약계층과 지역복지 향상을 위해 후원금 천안시복지재단에 전달
 
강석철 기사입력  2020/08/06 [23:11]

▲     © 강석철

오하어학원(이사 이일석)이 지난 5일 천안시 긴급재해재난 취약계층 지원 및 천안시 복지향상을 위해 300만원의 후원금을 천안시복지재단에 기탁했다.


오하어학원은 1994년 개원 이후 26년 동안 대학생과 직장인 중심의 성인 영어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동시에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는 천안의 대표 어학원이다. 이일석 오하 법인이사는 오하어학원 개원 원장이자 현재는 단국대학교 영어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일석 오하어학원 법인이사는 천안지역의 긴급 재해재난 취약계층과 천안시 복지향상에 도움이 되고자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 부디 꼭 필요한 분들에게 전달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갑쇠 천안시복지재단 이사장은 오하어학원과 이일석 법인이사 겸 단국대 교수님의 후원에 감사드린다, “복지재단은 이번 후원을 바탕으로 앞으로 긴급재해재난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천안시 복지향상을 위해 전력질주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8/06 [23:11]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