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소나무, 성환읍에 사랑의 라면 전달
애향심 빛나는 성환 출신 청년들의 모임, 어려운 이웃위해 기부
 
강석철 기사입력  2020/09/28 [21:23]

▲     © 강석철

천안시 성환읍(읍장 김태현)은 지난 25일 성환 출신 8명으로 구성된 친우회 모임 소나무’(회장 박상훈)가 고향을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지역사회에 의미 있는 일을 하고자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라면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소나무는 1인당 3만원씩 회비를 모아 매월 라면 25박스씩 성환읍에 기부하기로 약속했으며, 기부된 라면은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순차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박상훈 회장은 처음으로 지역사회에 도움을 주게 돼 무엇보다도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지역을 위해 다함께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현 읍장은 애양심이 가득한 청년들의 의미 있는 참여에 감사드린다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청년들의 따뜻한 마음을 잘 전달하겠다고 답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9/28 [21:23]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