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확 달라진 ‘2020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예고 영상 공개
 
편집부 기사입력  2020/10/12 [16:31]

 

64번째 미스코리아 왕관의 주인공을 찾는 역대급 서바이벌 '#FREE MISSKOREA 2020'이 오는 15일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WAVVE(웨이브)를 통해 첫 공개된다.


지난 9일 미스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 제64회 2020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예고 영상이 최초 공개됐다. 국내 최고의 권위와 전통을 자랑하는 미스코리아 선발대회는 이전과는 완전히 달라진 구성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켰다.

▲     © 편집부



올해 대회는 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으로 로 변화한 콘텐츠 환경에 맞게 다양한 온택트(Online+Untact) 콘텐츠를 선보이며, 예비 미스코리아들과 대중의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대회 주최 및 주관사인 한국일보이앤비(한국일보E&B)는 SM C&C와 손을 잡고 풍성하고 글로벌한 콘텐츠 제작에 나섰다.
이번 '2020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의 메인 슬로건은 '프리(#Free)'다. 기존 미스코리아 대회에 꼬리표처럼 붙었던 '여성의 상품화' '미의 고정관념 고착화' 등에서 탈피해 진정성 있고 본연의 아름다움을 갖춘 '여성 리더'를 발굴할 예정이다.

 

이날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슈퍼주니어 이특부터 오중석 사진작가, 강지혜 나일론 편집장 등 역대급 트렌드 아이콘들이 등장하며 올해 대회에 앞서 진행될 ‘상상 초월’ 컬래버 미션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미스코리아 후보자들은 콘텐츠 미션을 통해 화보와 캠페인 포스터 촬영, K-아티스트와의 퍼포먼스 패션쇼 등 다양한 미션을 소화하며 각자의 매력과 잠재력, 글로벌 리더로서의 소양을 증명할 계획이다.
올해 진·선·미 왕관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칠 미스코리아 후보자들의 모습도 일부 공개됐다. "몰래카메라인 줄 알았다"라며 눈물을 흘리는 이들의 모습은 이전까지 만나본 적 없는 미스코리아들의 '미션' 수행기와 혹독한 성장기를 기대케했다. 오는 15일부터 공개될 서바이벌 리얼리티 콘텐츠를 통해 최종 본선에 진출할 20인이 가려지는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한편 한국일보와 한국일보E&B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일보E&B가 주관하는 '2020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본선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기존과 달리 전면 무관중 사전 제작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과정에서 모든 참가자와 운영 직원은 코로나19 검사 음성을 확인한 후 집결했고, 정부의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촬영에 임했다.


대망의 2020 미스코리아 진선미가 정해질 본선 대회는 오는 23일 웨이브를 통해 공개된다.

 

예고편 영상 : https://youtu.be/V93Ilv3ubXI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0/12 [16:31]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