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문화재단 선정 전문예술가‘클라리네티스트 이선희 독주회
위로와 치유의 선율을 연주한다
 
강석철 기사입력  2020/10/19 [20:42]

▲     © 강석철

충남문화재단 전문예술가 클라리네티스트 이선희가 충남 아산 모나무르
(수변무대)에서 오는 1023일 금요일 오후 3시에 클라리네티스트 이선희 독주회를 연다.


클라리네티스트 이선희는 숙명여자대학교 학사 및 동 대학원 졸업, 미국 웨스턴 미시간 대학교 음악 석사 졸업, 미국 미시간 주립대 음악 박사 취득했다.


이후 지금까지 국내외 오케스트라와 협연 및 유럽 초청 연주 등 세계 곳곳에서 활발히 연주 활동을 하고 있다.


충남문화재단의 전문예술가로 선정된 음악가 클라리네티스트 이선희는 2016년부터 가을을 시작으로 2017여름”, 2018겨울”, 2019이라는 4계절 콘셉트에 맞춰 매년 독주회를 선보여 왔다.


올해 독주회에서는 다시 찾아온 가을을 연주한다. ‘로맨티카라는 첫 곡을 피아노(최미경)를 시작으로, 바리톤(이성원)과 함께 로맨스를 노래한다. 또한, 비올라(김보연)와의 협업을 통해 아름답고도 서정적인 가을의 분위기를 연출한다. 마지막으로 한 악장의 소나타곡을 통해 경쾌한 클라리넷의 매력을 발산하고자 한다.


특히 이번 무대는 충청남도와 충남문화재단의 후원으로 도민들에게 지친 마음을 위로하고자 무료로 진행된다. 완연한 가을 날씨와 어우러지는 감미롭고도 풍성한 클라리넷 소리를 직접 만나보길 바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0/19 [20:42]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