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스마트시티 세종’개방성·포용성 빛났다
 
황수하 기사입력  2020/11/17 [12:10]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세계스마트시티기구(WeGO)에서 주최한 4회 세계스마트시티기구 어워즈에서 개방·포용 도시 분야 특별상을 수상했다.

 

세계스마트시티기구는 세계인 삶의 질 개선 및 지속가능한 도시 발전을 위해 지난 20109월 서울시 주도 하에 출범한 국제단체로, 157개 도시, 34개 기업을 포함해 총 210개 회원이 가입하고 있다.

 

세계스마트시티기구는 전세계 도시들의 스마트시티 관련 우수 정책을 공유·확산하기 위해 3년 주기로 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이번 대회에는 총 18개국 38개 도시가 참여했다.

 

심사는 지난 7월부터 2회에 걸친 평가를 통해 진행됐으며 효율적인 정부 신기술 도시 교통 개방·포용 도시 안전한 도시 지속가능한 도시 등 6개 분야별로 각 3개 도시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 가운데 개방·포용 도시 분야는 데이터 개방, 디지털 격차 해소 등에서 우수한 정책을 펼친 도시를 뽑아 포상한다.

 

시는 스마트포털 세종엔을 통한 공적 마스크 판매정보 및 투표 대기시간 알림 서비스 제공 등 코로나19 대응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개방·포용 도시분야 특별상 수상자로 최종 선정됐다.

 

이는 영국표준협회의 스마트시티 국제인증(ISO37106)’ 세계 최초 획득, 아시아·대양주산업기구(ASOCIO)스마트시티 어워드수상, IDC의 공공안전-스마트 치안부문 최우수 도시 선정에 이은 쾌거다.

 

장민주 스마트도시과장은 이번 세계스마트시티기구 어워즈 특별상 수상으로 스마트시티 선도도시 세종의 위상을 더욱 높일 것이라며 내년 4월 개최 예정인 세종 스마트시티 국제포럼등을 통해 전 세계에 세종 스마트시티의 성과를 적극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17 [12:10]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