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동남서,‘이제우린’소주 보조라벨 부착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
㈜맥키스컴퍼니 협업 소주 20만병에 보이스피싱 예방홍보 전개
 
강석철 기사입력  2020/11/20 [22:37]

▲     © 강석철

천안동남경찰서
(서장 총경 임종하),’20. 11. 20.() 보이스피싱에 대한 사회적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자 맥키스컴퍼니와 함께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홍보 활동을 펼치기로 협약하였다.


맥키스컴퍼니는 대전·충청권에 연고를 둔 향토 주류기업으로 자체 생산하는 이제우린소주병 보조상표에 1123부터 보이스피싱 예방 문구(‘경찰·검찰·금융감독원이 전화로 현금을 맡기라고 했다면 100% 보이스피싱!)를 삽입, 보이스피싱에 대한 사회적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자 소주 20만병을 충남 일원에 유통할 계획이다.


천안동남경찰서에 따르면 천안시 동남구 관내에서 발생한 보이스피싱 피해가 올해 1~10월 사이 총 247428000만원에 달하는 등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맥키스컴퍼니와 힘을 모아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를 위해 위와 같이 보조상표 문구삽입을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임종하 천안동남서장은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를 위해 도움을 준 맥키스컴퍼니 (천안·아산지점 김흥식 지점장} 을 비롯한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이번 협약이 보이스피싱 예방에 큰 몫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김흥식 지점장 ,앞으로도 주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활동을 통해 보다 안전한 천안동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20 [22:37]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