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피아니스트 김대진 &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듀오 리사이틀
천안예술의전당, 피아노 치는 아빠, 바이올린 켜는 딸의 한여름 감성 클래식 음악회
 
강석철 기사입력  2022/08/05 [10:12]

 

▲     © 강석철

 

 

천안문화재단은 오는 11일 천안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클래식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피아니스트 김대진 &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듀오 리사이틀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예리하고 날카로운 통찰력과 감동적인 연주로 세계에 대한민국 음악계의 위상을 널리 알린 건반 위의 진화론자 피아니스트 김대진과 뉴욕타임즈가 눈부신 화려함과 정확성을 동시에 갖춘 드문 솔로이스트라 평가한 바이올리니스트 파비올라 김 부녀지간 연주자가 특별한 무대를 선사한다.

 


피아노 치는 아빠와 바이올린 켜는 딸은 녹음이 어우러진 여름 유려한 피아노 선율 속에 깊이 있는 바이올린의 음색이 더해진 아름다운 클래식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두 연주자는 이들의 음악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다양한 작곡가들의 마스터피스(masterpiece)를 엄선해 관객들에게 다채로운 감동과 즐거움을 제공한다.

 


이번 공연의 관람료는 R석 3만 원, S석 2만 원이다. 공연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www.cnac.or.kr)을 참고하거나 전화(1566-0155)로 문의하면 된다.

 


천안예술의전당 관계자는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공연 전후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입장 관람객은 불편하시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공연장 방역지침에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2/08/05 [10:12]  최종편집: ⓒ hdnews.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